남희석 “큰 딸 이름은 남보령..주우재는 딸들의 연애 코치”

개그맨 남희석이 큰 딸의 이름을 보령이라고 지을 정도로 남다른 보령 사랑을 드러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9일 방송된 MBC ‘로컬식탁’에는 개그맨 남희석이 게스트로 출연, 충남 보령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충남 보령 출신으로 알려진 남희석은 큰딸 이름을 남보령이라고 지을 정도로 보령 사랑이 남다른 것으로 알려졌다.

2012년 머드 축제 홍보대사를 맡았던 이상민은 “가보니 정말 전 세계인들의 축제더라. 어마어마했다”고 돌이켰다. 이에 남희석은 “심할 때는 국내인보다 외국인이 더 많다”고 덧붙였고, 하석진은 “스페인에 토마토 축제, 태국에 송크란 축제가 있다면 한국에는 머드 축제가 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남희석은 “여기 있는 분들과 다 만나보고 싶었다. 이상민은 워낙 친하고, 배성재는 축구인이라면 다 아는 분, 주우재는 딸들의 연애코치, 하석진 씨도 물론 지적이고 멋있는 분이라 만나고 싶었다”고 말했다. 남희석이 누구보다 더 만나고 사람은 바로 김지민 작가. 그는 “해산물 덕후에게는 큰 영향력을 지닌 분이다. 블로그에 글 쓸 때부터 봤고 유튜브도 다 봤다”고 말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한편 매주 월요일 방영된 ‘로컬식탁’은 지역에서 갓 공수한 로컬푸드를 먹으며 음식에 얽힌 이야기를 나눠보는 프로그램이다.

iMBC 이소연 | 화면캡쳐 MBC

댓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