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진영 “최수종에 고백하려 했는데 바로 하희라와 결혼”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겸 갓김치 사업가 곽진영이 배우 최수종에 대한 남다른 팬심을 공개했다.

곽진영은 9일 오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STORY ‘프리한 닥터 – 프리한 닥터M'(이하 ‘프리한 닥터M’)에 출연했다.

이에 오상진은 “원래 배우가 꿈이 아니었는데 ‘팬심’ 하나로 공채 탤런트 시험에 도전한 거라고?”라고 물었고, 곽진영은 “내가 아이들을 너무 좋아해서 원래는 유치원 선생님이 어렸을 때부터 꿈이었다”고 입을 열었다.

곽진영은 이어 “그런데 KBS1 드라마 ‘사랑이 꽃피는 나무’를 보고 최수종 오빠가 너무 좋은 거야. 그래서 상대 배역이 너무 되고 싶어서 MBC 공채 탤런트 시험을 보게 됐다”고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그러자 홍현희는 “그런데 여기서 중요한 게 뭐냐면 최수종과 결국 MBC 드라마 ‘아들과 딸’에서 만났잖아?”라고 놀라워했고, 오상진은 “드라마에서 최애를 만난 소감은?”이라고 물었다.

이에 곽진영은 “정말 너무 좋았다. 그래서 어떻게 오빠한테 고백하지? 어떻게 하면 다가가지? 고민하고 있었는데 ‘아들과 딸’ 딱 끝나고 나니까 하희라 선배님이랑 결혼하시더라”라고 고백했다.

그러자 홍현희는 “울었냐? 안 울었냐? 서운했겠다”라고 물었고, 곽진영은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보는 느낌으로 너무 속상한 거야”라고 솔직히 털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프리한 닥터 – 프리한 닥터M’은 각 분야의 닥터들과 함께 삶에 필요한 모든 노하우를 알아보는 인생에 필요한 모든 처방이 담긴 프로그램이다.

댓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