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 ♥류이서에 “그만한다고 했잖아!” 버럭

Photo of author

By quasar99

[OSEN=김나연 기자] 대한민국 대표 만능 스포츠맨 남편 전진과 완벽한 미모의 아내 류이서가 쇼핑을 하러갔다가 부부싸움을 벌였다.

22일(수) 밤 10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예능 ‘부부선수촌-이번생은같은편'(이하 ‘이생편’) 4회에서 전진과 류이서 부부는 탁구 훈련을 마치고 함께 운동복을 사러 쇼핑에 나선다.

전진은 마네킹이 입고 있는 옷 그대로 그냥 사길 원하지만 류이서는 마음에 드는 옷을 사이즈별로 다 입혀보려고 한다. 처음에는 전진도 순순히 옷을 갈아입지만 계속된 류이서의 요청에 이내 싸늘한 긴장감이 돈다.

결국 여섯 번째 환복을 하고 나온 전진은 류이서에게 날 선 표정으로 ”내가 그만한다고 했잖아!“라고 불편함을 드러냈고 이어 탈의실 문을 거칠게 닫고 들어가 주변 사람들을 긴장시켰다.

전진, 류이서 부부가 쇼핑하는 장면은 22일(수) 밤 10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이번생은같은편’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TV CHOSUN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