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도 엄마였다? 휴대폰에서 포착된 스티커에 ‘맘카페’ 공감 폭발~

Photo of author

By quasar99

사진=김민규 기자
배우 전지현이 해외 패션쇼 참석 차 영국 런던으로 출국하기 위해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 도착하고 있다. 인천공항=김민규 기자 mgkim1@edaily.co.kr /2023. 02.19/
배우 전지현이 해외 패션쇼 참석 차 영국 런던으로 출국하기 위해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 도착하고 있다. 인천공항=김민규 기자 mgkim1@edaily.co.kr /2023. 02.19/

배우 전지현의 휴대폰에 붙은 스티커가 많은 ‘맘카페’ 회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켜 화제다.

전지현은 지난 19일 오전 인천 중구 운서동 인천국제공항 제 2여객터미널을 통해 런던 패션위크 참석차 ‘공항패션’을 선보이며 출국했다.

영국 브랜드 버버리의 앰버서더인 전지현은 이날 버버리 트렌치 코트에 운동화, 가방까지 완벽하게 풀착장해 ‘인간 버버리’의 자태로 공항에 강림했다. 또한 그는 자신의 패션을 담으려는 취재진에게 손가락 하트까지 날리면서 특급 매너를 선보였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눈길을 사로잡았던 것은 다름 아닌 전지현의 휴대폰에 붙어 있는 포켓몬스터 이상해씨의 스티커였다.

전지현의 공항 패션 사진이 빠르게 퍼져나가자 각종 맘카페 등에는 “전지현씨 아이들이 생각보다 어리네요”, “전지현씨도 어쩔 수 없는 엄마네요”라는 제목의 글들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들은 “전지현 핸드폰에 포켓몬 스티커가 붙어 있길래, 전지현 아이들이 많이 큰 줄 알았는데 어린가 하고 검색해 보니 올해 8세 6세네요. 전지현도 어쩔 수 없는 엄마네요”라며 공감을 표했다.

이 같은 글에 다른 맘카페 회원들은 “유재석은 티니핑이던데 ㅎㅎ”, “그들도 우리랑 같은 부모이긴 하네요”, “악 이상해씨라니~전 핑크퐁이요”, “저거 보니 정감가긴 하네요”, “애들이 포켓몬에 환장하잖아요”, “뭔가 천송이씨 같아요” 등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물론 “전지현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것일 수도 있잖아요”, “어른들도 포켓몬 좋아하는 사람들 있어요” 등의 반응도 있었다.

한편 전지현은 지난해 가을 버버리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선정됐으며, 최근에는 2014년부터 모델로 활동한 bhc와 재계약하며 10년째 인연을 이어가 주목받기도 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지난 9일 “배우 전지현이 올 한 해도 bhc치킨 전속모델로 활동하게 된다. 이로써 전지현은 10년째 bhc치킨과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해마다 광고 모델을 교체하는 프랜차이즈 업계 관행 속에서 전지현은 이번 계약으로 bhc치킨과의 오랜 호흡을 통해 브랜드에 신뢰감을 주는 장수 모델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전지현은 지난 2014년 처음으로 bhc치킨 전속 모델로 인연을 맺었다. 당시 전지현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를 통해 ‘치맥 사랑의 아이콘’으로 자리잡았다.

이후 전지현은 신메뉴가 출시될 때마다 독특한 매력을 발산해 역시 배우 전지현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제품의 신뢰도를 높여왔다. 특히 ‘뿌링클’ CF에서는 마법사로 등장해 도도하고 귀여운 모습이 큰 화제가 되면서 차별화된 제품력이 더해져 뿌링클은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또 CF 속 ‘전지현C~ bhc~’라는 징글은 bhc치킨 브랜드 인지도를 단숨에 끌어올린 대표적인 국민 CM송으로 자리 잡았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