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결혼할 겁니다” 성훈X정유민, 돌발 결혼 통보

Photo of author

By quasar99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완벽한 결혼의 정석’ 성훈과 정유민이 화끈한 ‘돌직구 결혼 통보’를 날린다. 

오는 28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MBN 새 주말 미니시리즈 ‘완벽한 결혼의 정석’(극본 임서라 연출 오상원)은 남편과 가족들에게 배신 당한 후 과거로 돌아와 복수를 위해 계약 결혼을 제안한 여자 한이주와 그녀의 복수를 돕기 위해 계약 결혼을 받아들인 남자 서도국의 아찔한 운명 개척 ‘회귀 로맨스 복수극’이다.

성훈은 국내 굴지 대기업 ‘태자그룹’ 창업주의 손자이자 인테리어 플랫폼 회사 대표인 서도국 역, 정유민은 ‘한울금융그룹’ 입양아이자 화가인 한이주 역으로 강렬한 열연을 펼친다. 진지희는 ‘한울금융그룹’ 피를 이은 막내딸이자 갤러리 ‘더한’ 수석 갤러리스트인 한유라 역, 이민영은 ‘한울금융그룹’ 임원이자 갤러리 ‘더한’의 대표인 계모 이정혜, 전노민은 ‘한울금융그룹’ 회장인 한진웅 역을 맡아 복수에 휘말린 인물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그려낸다.

이와 관련 ‘완벽한 결혼의 정석’ 성훈-정유민과 진지희-이민영-전노민이 본격적인 갈등의 시작을 알리는 ‘돌직구 결혼 통보’ 현장이 포착됐다. 극 중 서도국(성훈)이 한이주(정유민)의 집으로 찾아와 한유라(진지희), 이정혜(이민영), 한진웅(전노민)에게 한이주와의 결혼 이야기를 꺼내는 장면. 한이주는 가족들을 살피며 불안 초조한 눈빛을 드리우고, 한유라, 이정혜, 한진웅은 충격에 휩싸여 경악하는 모습으로 불길함을 자아낸다. 서도국 만이 홀로 여유롭고 태연한 표정을 짓고 있는 가운데 서도국과 한이주가 터트린 돌발 발언이 어떤 파란을 몰고 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성훈-정유민-진지희-이민영-전노민은 촬영 시작과 함께 각자의 캐릭터에 완벽하게 빠져든 심도 깊은 열연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성훈은 평화로운 얼굴로 반전을 선사했고, 정유민은 복수를 꿈꾸면서도 걱정을 숨길 수 없는 복잡한 심경을 유연하게 표현했다. 진지희는 자신이 마음속에 둔 사람을 빼앗겨 세상이 무너진 표정을, 이민영과 전노민은 결혼 통보에 놀라움과 분노를 분출하는 모습으로 앞으로의 피 터지는 대립을 기대하게 했다.

제작진은 “결혼 통보로 선방을 날린 성훈-정유민과 진지희-이민영-전노민이 팽팽한 대치를 벌이며 긴장감을 최고조로 이끄는 장면”이라며 “첨예한 갈등과 계략, 그 안에 꽃피는 로맨스가 폭풍처럼 휘몰아칠 예상 불가 복수극 ‘완벽한 결혼의 정석’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MBN ‘완벽한 결혼의 정석’은 누적 다운로드 수 900만 뷰에 이르는 이범배 작가의 네이버시리즈 웹소설 ‘완벽한 결혼의 정석’을 원작으로 한다. 

[사진 = MBN ‘완벽한 결혼의 정석’]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