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기준금리 인상에 일제히 예적금 금리 올려…최대 0.40%p(종합…

Photo of author

By quasar99

우리·하나은행 26일, KB 29일부터 금리 인상
신한·NH농협도 다음주 중 인상 검토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김유아 오주현 기자 = 한국은행이 25일 기준금리를 0.25%포인트(p) 인상하자 은행들도 잇달아 예·적금 금리를 올리고 있다.

25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26일부터 19개 정기예금과 28개 적금 상품의 금리를 올릴 예정이다. 인상 폭은 최소 0.20%포인트에서 최대 0.40%포인트다.

정기예금 상품인 ‘우리 Super’ 정기예금 금리는 최고 연 1.15%에서 1.45%로, ‘우리 Super’ 주거래 적금 금리는 최고 연 2.55%에서 연 2.80%로, ‘우리 으쓱(ESG)’ 적금 금리는 최고 연 1.65%에서 2.05%로 인상된다. 3개 입출식 통장 상품의 금리도 0.10∼0.15%포인트 오른다.

인상된 금리는 26일부터 가입하는 상품에 적용된다. 입출식 통장의 경우 기존 가입 고객에도 해당되는데, 시행일 이후 첫 이자 결산일(12일 17일) 바로 뒷날인 다음달 18일부터 금리가 오른다.

우리은행 측은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예금상품의 금리를 신속하게 인상했다”면서 “서민들의 자산형성에 보탬이 되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해서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한은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는 기준금리를 기존 연 0.75%에서 1.00%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은행권, 기준금리 인상에 일제히 예·적금 금리 올려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사진은 3일 서울 종로구 시중은행 현금자동입출금기(ATM). 2021.8.3 pdj6635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