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영 측, 전청조 등 사칭범죄에 입 열었다 “피해 없도록 주의” [MD이슈]

Photo of author

By quasar99

오은영 / 마이데일리 사진DB, 소셜미디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오은영 박사 측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사칭 범죄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3일 오은영 박사의 에이전시 오은라이프사이언스는 “최근 오은영 박사님의 성명이나 초상을 도용하여 상담, 코칭, 멘토링 등 다양한 형태로 사칭하는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다”며 “오은영 박사님의 공식적인 활동은, 오은영 의원과 오은영 아카데미 그리고

(주)오은라이프사이언스를 통해서만 활동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박사님의 초상이나 성명을 비공식적으로 활용한 홍보행위는 진행하지 않는다. 이로 인해 피해를 보시지 않도록 주의와 당부의 말씀드린다”며 “이와 관련한 유사 사례를 목격 또는 경험하신 분들께서는 제보해 주시거나 오은라이프사이언스로 문의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최근 오은영 박사를 사칭하는 범죄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특히 전 펜싱 국가대표 남현희의 재혼 상대로 알려졌던 전청조가 유명 인사와의 친분을 과시하는 식으로 사기 행각을 벌이면서 오은영 박사를 거론했다는 사실이 알려지기도 했다.

이하 오은영 박사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오은영 박사님의 에이전시 오은라이프사이언스입니다.

최근 오은영 박사님의 성명이나 초상을 도용하여 상담, 코칭, 멘토링 등

다양한 형태로 사칭하는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오은영 박사님의 공식적인 활동은, 오은영 의원과 오은영 아카데미 그리고

(주)오은라이프사이언스를 통해서만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박사님의 초상이나 성명을 비공식적으로 활용한 홍보행위는 진행하지 않습니다.

이로 인해 피해를 보시지 않도록 주의와 당부의 말씀드립니다.

이와 관련한 유사 사례를 목격 또는 경험하신 분들께서는 아래 메일로 제보해 주시거나 오은라이프사이언스로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