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갑질vs억지 논란"…아이린, 공항 목격담에 누리꾼 ‘갑론을박’

Photo of author

By quasar99

[톱스타뉴스 유수연]과거 ‘스태프 갑질’ 논란에 휩싸였던 레드벨벳(Red Velvet) 아이린(본명 배주현)이 또다시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친한 ‘스탭’과 휴가 갔다는 아이린 근황”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최근 아이린은 ‘찐친’ 스태프들과 휴가를 떠나 편안하고 꾸밈없는 모습들을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며그러나 실제 휴가지에서 찍힌 사진들을 보면 좀 의아하다”며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발리의 한 공항에서 찍힌 아이린의 모습으로, 주변에는 몇 명의 스태프들이 그와 동행하고 있다.

특히 아이린은 가방 하나를 어깨에 걸은 채 걷고 있었으며, 동행하고 있는 스태프는 짐이 가득 담긴 캐리어를 끌고 있다.

이에 글쓴이는해당 사진은 지난 5월 23일 자로 발리에서 찍힌 사진”이라며찐친끼리 간 거라면서 짐은 다 스태프들이 끌고 다니고 있다. 누가 찐친이랑 휴가 가서 친구 보고 짐을 다 들라고 시키나. 정말 괘씸하다”고 분노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아직도 하인 부리듯이 대하는가보다”,컨셉이라도 그렇게 잡지 말지”,사람 절대 안 바뀐다더니”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일각에서는그냥 콘텐츠 찍으러 간 일하는 스탭일텐데”,너무 억지 논란이다”,어떤 연예인이어도 스태프가 다 끌 것”,마녀사냥이 심하다” 등의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앞서 지난 25일 OTT seezn(시즌)은오는 8월 4일 seezn(시즌) 오리지널 ‘아이린의 워크 & 홀리데이’가 공개된다”라고 밝혔다.

‘아이린의 워크 & 홀리데이(제작 SM C&C STUDIO, 연출 진선미)’는 레드벨벳 아이린의 모습부터 데뷔 초부터 함께한 ‘찐’친들과 휴가를 떠난 ‘우당탕탕’ 인간 배주현의 모습까지 담긴 리얼리티다.

유수연 : reporter@topstarnews.co.kr / 취재 및 보도 Reporter@TopStarNews.co.kr
Copyright ⓒ 톱스타뉴스(www.TopStarNews.Net) &

<톱스타뉴스 추천기사>

• [HD포토] 레드벨벳 아이린, ‘시크한 눈빛과는 상반되는 귀여운 손가락’ (인천공항출국패션)

• [HD포토] 레드벨벳 아이린, ‘꾸안꾸 패션도 러블리 현’ (인천공항출국패션)

• [HD포토] 레드벨벳 아이린, ‘여유로운 맏언니’ (인천공항출국패션)

•다 거짓말”…아이린, 리얼리티 출연 소식→갑질 폭로 에디터 ‘2차 가해’는 여전히

• [트위터 리트윗 순위] 임영웅 39회째 1위, 방탄소년단 진·방탄소년단 지민·방탄소년단 정국·뉴진스 TOP5…더보이즈·우주소녀·영탁·아이린·예린 뒤이어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