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포맨’ 김준호 “♥김지민과 매일 뽀뽀..인형 안고 있어 좋아”

Photo of author

By quasar99

김준호가 김지민과의 열애 심경을 전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막둥이 김준호의 러브스토리가 공개됐다.

이날 탁재훈은 “눈치껏 빠져야지”라며 자리에 참석한 김준호를 타박했다. 김준호는 “사람 인생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라고 말했다.

‘돌싱포맨’ 김준호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쳐
이후 김준호는 벤의 ‘열애중’을 흥얼거렸고, 탁재훈은 “재수없어. 하루 아침에 어떻게 이렇게 돼”라고 발끈했다.

이상민은 “우리 어렸을 때 여자친구 없을 것 같은 애가 여자친구 있으면 이러지 않냐. 잘 나가냐?”라고 물었다.

김준호는 “인형을 안고 있으면 좋더라고요. 형들이 소주병을 안고 있을 때”라며 “들 떠있는 기분이다”라고 털어놓았다.

또 탁재훈은 “부럽다. 뽀뽀는 원없이 하겠다”라며 말했고, 김준호는 “매일 뽀뽀하는데 언제인지 알겠냐고요”라고 말하며 핑크빛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Leave a Comment